난바 에비스바시스지 상점가 공식 사이트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 日本語
  • 中文繁体字
  • 中文簡体字
  • 한국어
  • English
세계 최대급 번화가인 오사카 미나미의 한복판
  • Twitter
  • Facebook
  • YouTube
Home추천 음식 명소 > 수준이 높은 오사카 일상 맛집

수준이 높은 오사카 일상 맛집

덮밥, 우동, 정식 등과 같은 일상적인 음식 이야말로 방문객들께서 도전해 주시기 바라는 것입니다.

덮밥(丼, 돈부리)으로 센니치마에의 「텐동(天丼)」, 호젠지요코쵸의 「카츠돈(喝鈍)」은 빠르고, 싸고, 맛있는 식사를 원하시는 분에게는 필수적인 가게. 다들 후다닥 먹고 자리를 양보하는 것이 기본.

텐동(天丼)
텐동(天丼)
카츠돈(喝鈍)
카츠돈(喝鈍)

양식당은 미도스지와 도톤보리의 코너에 있는 「하리쥬(はり重)」(1923년) 카레 숍에서 비프카츠 카레 혹은 세이카도리에 있는 「쥬테이(重亭)」(1946년)에서 함박을 드셔보세요. 쥬테이는 작가인 고 이케나미 쇼타로씨가 다녔던 가게. 바로 근처의 「지유켄(自由軒)」은 특제 라이스 카레가 유명, 여기는 오다 사쿠노스케씨의 소설에도 등장합니다. 카레라고 하면 호젠지 미즈카케 후도 오모테산도의 「인도인 카레」(1947년)는 한입 넣었을 때는 순한 맛으로 느끼지만 먹는 동안 천천히 땀이 나오는 중독성이 있는 맛입니다. 날계란을 부탁하면 노른자만 올려져 나옵니다.

하리쥬(はり重)
하리쥬(はり重)
쥬테이(重亭)
쥬테이(重亭)
지유켄(自由軒)
지유켄(自由軒)

오므라이스는 1925년, 미나미의 발상. 얇게 구운 계란으로 라이스를 감싼 전통의 맛. 미도스지의 서쪽에 있는 「홋쿄쿠세이 본점」은 안뜰도 있는 옛날 민가에서 드실 수 있습니다.

중화 레스토랑은 551호라이(蓬莱)의 A정식이 빼어남. 호라이(蓬莱) 본점에서는 중화풍 뷔페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우동은 「도톤보리・이마이(今井)」가 지역의 제일 추천. 키츠네우동, 토리뉴멘를 추천합니다. 육수의 맛, 오사카 우동의 면, 튀김은 단맛. 매장의 버들 아래에서 기념 사진을 찍읍시다. 우라난바의 「가마타케 우동(釜たけうどん)」「니쿠스이( 肉すい)」「미요시야( 三佳屋)」도 꼭 즐겨 주시기 바랍니다.

도톤보리 이마이(道頓堀・今井)
도톤보리 이마이(道頓堀・今井)

도톤보리・센니치마에는 라멘의 격전지이기도 합니다. 노포인 「킨류(金龍)」는 수타면.

킨류(金龍)
킨류(金龍)

난바에는 부타망(豚まん)이 유명. 에비스바시스지에는「 511호라이(蓬莱)」「호라이(蓬莱) 본관」(1945년)의 두개의 점포가 있습니다. 「511호라이」는 매일 15만개를 빚어 조리, 어릴 때부터 그 맛에 익숙해져 이제는 향토 요리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 먹는 방법으로는 이야기가 끝이 없습니다.

551호라이(蓬莱)
551호라이(蓬莱)

정식으로는, 미도스지를 서쪽으로 건너면 「다이코쿠(大黒)」(1902년)의 카야쿠 밥이 있습니다. 담박한 맛이라고 할 수 있는 밥으로, 다양한 종류의 제철의 반찬들과 맛 보실 수 있습니다.